쉐보레 미디어

쉐보레 뉴스

한국지엠, 가족 및 시민들과 함께하는 ‘쉐보레 어울림 한마당’ 개최!
등록일 :
2016-05-25
조회 :
342

- 14일 임직원 및 가족, 지역주민 등 3만5천여명 참여한 가운데 성료
- 한국지엠 노동조합, 지역 사회복지기관에 자동차 13대 기증하며 상생 모범 보여
- 지역 사회 공헌활동과 협업 통해 내수판매 증진 등 상생의 문화 만들어 나갈 것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14일, 인천 부평 본사에서 임직원 및 가족, 지역주민들과 함께하는 ‘2016 쉐보레 어울림 한마당’을 개최했다.

3만 5천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성료된 ‘2016 쉐보레 어울림 한마당’ 행사는 부평 본사를 일반에 개방, 시민기업으로서의 역할을 다함과 동시에 쉐보레 제품에 대한 관람 및 체험 기회를 제공해 내수판매 증진을 도모했다.

이 날 행사는 부평 본사 전역을 ▲패밀리존(Family Zone) ▲쉐보레 홍보존(PR Zone) ▲체험존 (Experience Zone) ▲시승존(Test Drive Zone) ▲거리공연존(Street Performance Zone) 등으로 나눠 운영됐다.

특히, 신형 말리부 등 신제품 관람 및 시승, 쉐보레 명예 홍보대사 선발 퀴즈대회 및 SNS 이벤트, 각종 공예체험, 커버댄스, 버스킹, 비보잉쇼 등이 열려 참석자들의 큰 호평을 받았다. 더불어, 저녁 시간에는 인기 연예인 공연은 물론, 푸짐한 경품 제공으로 임직원 가족과 지역 주민들에게 잊지못할 추억을 선사했다.

한국지엠 노사부문 전영철 부사장은 “최근 내수시장에서 탁월한 제품 경쟁력으로 괄목할만한 성장을 이뤄나가고 있으며, 이를 위해 공동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노동조합, 임직원 및 가족 모두에게 감사드린다”며, “한국지엠과 쉐보레 제품에 인천 시민들이 보여주신 뜨거운 관심에 보답하고자, 회사 역시 지역 경제 발전에 도움이 되기 위한 노력을 끊임없이 기울일 것” 이라 말했다.

전국금속노동조합 한국지엠지부 고남권 지부장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2002년 회사 출범 이후 처음으로 부평 본사를 일반에 개방하고, 지역주민들을 초청했다”며, “앞으로도 노동조합은 회사, 그리고 지역사회가 함께 어우려져 상생하고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더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 날 금속노조 한국지엠지부는 스파크 11대, 다마스 2대 등 차량 총 13대를 지역내 노인, 아동, 장애인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에 기증, 쉐보레 어울림 한마당 행사에 보람된 의미를 더했으며, 지역 사회와 함께 상생하는 모범 사례를 보여줬다.

그 동안 한국지엠은 내수판매 진작을 위해 지역사회와 다양한 협업을 통한 지역밀착 마케팅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지난 2월에는 본사가 위치한 인천에서 인천광역시와 지역 내 유관 경제단체 등이 참여한 가운데 『지역사회 공동발전 협력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가진 바 있으며, 4월에는 군산시청에서 전북지역 14개 시, 군 및 지역 유관 단체와 전북지역내 제품판매 증진을 위한 MOU 협약식을 개최했다. 또, 이 달에 쉐보레 스파크가 생산되는 창원에서도 창원시를 포함, 지역 내 유관기관들과 판매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목록